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대우건설, 고척4구역 재개발사업 시공사 선정

983가구 중 569가구 일반분양 예정…공사비 1964억 규모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07-05 14:18:51

좋아요버튼1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대우건설이 서울 구로구 고척동 148-1번지 일대 ‘고척제4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5일 대우건설은 고척4구역 재개발조합으로부터 ‘대우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한다’는 공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우건설은 지난 3월 새로운 푸르지오 브랜드를 발표한 후 장위6구역과 고척4구역을 연달아 수주, 푸르지오 브랜드 입지를 견고히 하고 있다. 

이번 고척4구역에서는 듀얼 골드 스카이커뮤니티와 그리너리라운지 등 특화 디자인과 부지의 단차를 개선한 중앙 에스컬레이터 배치, 1층 가구 전용 앞마당 테라스, 4베이·5베이 타입을 극대화한 특화 설계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고척4구역 재개발 사업은 4만2207.9㎡ 부지에 총 983가구, 지하 5층~지상 25층 아파트 10개동과 부대복리시설을 건축하는 사업으로 공사금액은 1964억 원 규모다. 조합분 266가구와 임대주택 148가구를 제외한 569가구가 일반분양 될 예정이다.

전용면적 기준으로 39㎡ 임대주택 58세대, 46㎡ 임대주택 90세대, 59㎡A 286세대, 59㎡B 111세대, 59㎡C 128세대, 84㎡A 246세대, 84㎡B 24세대, 114㎡ 40세대로 개발될 예정이다.

고척4구역 재개발 사업장은 1호선 개봉역이 인접해 있고 경인로, 서부간선도로, 올림픽대로를 통해 서울 내·외곽 진출이 용이하다. 사업장 인근에 고척초, 고척중, 경인중, 고척고는 물론 목동 학원가가 인접해 교육환경이 우수하다.

고척스카이돔, 고척근린공원, 구로 성심병원, 롯데마트 구로점 등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사업장 남측에는 옛 서울남부교정시설 부지에 복합개발사업이 진행 중이다.

복합개발부지에는 2205가구 규모의 ‘고척 아이파크’(2022년 6월 입주예정)가 들어설 예정이며 구로세무서, 복합청사, 문화공원, 대규모 상업시설 등이 조성될 계획이다. 인근 복합개발사업과 구로차량기지이전도 계획 등에 있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1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