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청주시 강내면 다락리~동막동 간 도로 16일 개통

16억 원 들여 연장 430m, 폭 8m 도로 개설… 주민 교통편익 증대

허지원 기자   |   등록일 : 2017-10-16 10:12:21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흥덕구 강내면 다락리~동막동 간 도로/자료=청주시]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강내면 다락리~동막동 간 도로가 확·포장공사를 마치고 16일 개통했다. 이번에 개설된 다락리~동막동 간 도로는 흥덕구 다락리 158-4번지에서 동막동 산108-2번지로 이어지는 도로로 기존 도로가 매우 좁아 동막동 마을 주민들이 통행에 많은 불편을 겪었다.

 

이에 시는 16억 원을 들여 지난해 5월 공사에 들어가 연장 430m, 폭 8m로 도로를 개설했다. 시는 이번 도로 개설로 차량의 교행이 가능해지고 추후 이 노선과 연계되는 도시계획도로가 정비될 경우 버스 노선이 신설될 수 있어 동막동 주민들의 교통편익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인규 시 지역개발과장은 “준공 후에도 주민과 통행 차량의 안전을 위해 유지·관리와 이번 노선과 연계되는 도로의 개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