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공공디자인

성남 태평2·4동 솔라표지병 설치로 밤길 환해져

사업비 2천만 원(도비 50% 포함) 투입해 솔라표지병 226개 설치

이은빈 기자   |   등록일 : 2017-08-08 16:55:43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태평4동 골목길 노면에 설치된 솔라표지병/자료=성남시]

 

경기 성남시가 범죄예방환경설계(CPTED·셉테드) 디자인의 하나로 단독주택 밀집지역인 태평2·4동 골목길에 솔라표지병을 설치해 밤길이 환해졌다. 성남시는 지역주민들의 밤길 안전을 위해 지난 5월 31일부터 7월 14일까지 솔라표지병 226개를 설치했다고 8일 밝혔다.

 

솔라표지병은 낮에 태양열을 축적해 뒀다가 야간에 빛(LED)을 발하는 태양광 충전식 발광기구다. 은은한 빛으로 노면을 밝혀 어린이·여성 등 지역주민들의 안전한 귀갓길을 안내하고 운전자의 밤길 운전에 도움을 준다. 태양광을 저장해 전기를 공급하기 때문에 친환경적이며 유지관리 비용이 저렴하다는 장점도 있다.

 

사업비 2천만 원(도비 50% 포함)을 들여 설치한 솔라표지병은 태평2·4동 일대 592m 구간 노면에 2.5m 간격으로 박혀 있고 바닥 6곳엔 여성안심귀갓길 표시가 돼 있다. 태평2동 남문로 77번길~태평로 78번길 307m 구간과 태평4동 남문로 135번길~태평로 124번길 285m 구간 골목길이 해당한다.

 

시는 또 태평2·4동 지역을 화재예방 환경으로 만들기 위해 내년도 4월까지 3억 8천만 원을 투입해 2,568곳에 사물인터넷(IoT)급 화재 감지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 시설은 화재 정보를 사전 자동 감지해 구역 내 모든 주택, 소방서, 성남시청 상황실로 자동 전송하는 지능형 화재경보 시스템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두 달간 태평2·4동 주택가 이면도로 8곳에 3,900만 원을 들여 소방용수시설을 설치해 둔 상태”라면서 “이번 범죄예방환경설계 디자인 사업과 화재예방 환경 조성을 통해 ‘안심과 안전’을 동시에 충족시키는 ‘사람 중심 성남시’ 구현에 한 발 더 다가서게 됐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