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제주 구좌읍 동복리에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

3년간 총 52억 원 투입, 소각장 폐열 활용 시스템 구축

이진수 기자   |   등록일 : 2017-05-01 11:44:14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친환경에너지타운 개념도/자료=제주시] 

 

제주시 구좌읍 동복리에 친환경에너지타운이 조성된다. 제주도는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를 조성 중인 동복리가 환경부에서 추진하고 있는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사업 공모에 최종 대상지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사업은 환경기초시설 등 님비(NIMBY) 시설에 주민 수익 개념을 가미함으로써 폐에너지를 활용한 주민 소득을 창출해 환경과 에너지, 입지 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고자 도입된 사업이다.

 

환경기초시설인 매립과 소각장이 들어서는 동복리는 2019년부터 가동될 예정인 소각시설에서 발생하는 폐열을 활용한 주민 소득 향상 공모사업으로 신청, 서류심사와 현지실사, 주민 면담 등을 거쳐 최종 사업자로 선정됐다.

 

동복리 친환경에너지타운 사업은 오는 6월부터 타당성 및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3년간 총 52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주요 사업으로는 소각장에서 발생되는 폐열을 활용한 관상어 양식장, 농산물 건조시설, 유리온실 등을 기초로 지역주민들과 지속적인 협의 하에 사업을 선정한다.

 

김양보 도 환경보전국장은 “최신식 친환경시설인 제주환경자원순환센터와 연계해 동복리를 세계적인 친환경에너지타운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며 “환경기초시설을 유치한 지역주민들이 행복하고 잘 사는 마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