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가상·증강현실 오디션’ 스타트업 시장진출 지원

경기도, 스타트업 30개 팀 선발…개발지원금 13억, 공간‧시설 등 지원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04-29 11:10:50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제5회 경기 VRAR 오디션 시상식/자료=경기도]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제5회 경기 가상·증강현실(VR/AR)오디션’을 통해 유망 스타트업 30개 팀을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경기 가상·증강현실(VR/AR) 오디션은 성장가능성 높은 도내 가상·증강현실(VR/AR) 기업을 육성해 시장진출과 후속투자 유치까지 연계하는 사업이다.

도에 따르면 이번 오디션을 통해 기업 성장 단계에 따라 아이디어 기획 단계 15개 팀, 상용화단계 10개 팀, 킬러콘텐츠 단계 5개 팀 등을 선발했다.

오디션 1일차 24일에는 소방관과 재난 피해자들의 심리치료를 위한 가상현실(VR)콘텐츠를 개발하는 넥스트어스 등 총 15개사가 선발됐다. 2일차 25일에는 한류 콘텐츠로 활용된 국내 관광지와 증강현실(AR) 콘텐츠 서비스를 결합한 엘비에스(LBS)테크 등 상용화 단계 10개 팀, 온라인 기반 가상현실(VR)게임을 개발하는 리얼리티 매직 등 킬러콘텐츠 5개 팀이 선발됐다.

선발된 30개 팀은 6개월 간 엔알피(NRP)육성프로그램에 참가해 기업운영에 필요한 기초교육에서 부터 맞춤형 멘토링과 국내·외 비즈미팅 프로그램 참석 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이밖에도 아이디어 단계 15개 팀에게는 각 2000만 원, 상용화 10개 팀에게는 각 5000만 원, 킬러콘텐츠 5개 팀에게는 각 1억 원 이내의 개발지원금을 지원한다. 또, 입주공간(일부 선별)제공, 테스트베드의 시설과 장비도 무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오디션에는 해외 파트너사인 중국의 가상현실(VR)개발사연합 ‘브이알코어(VRCORE)’와 글로벌 대표 가상현실(VR)기업인 대만의 ‘에이치티씨 바이브(HTC VIVE)’사가 참여해 심사는 물론 선발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협력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오디션에는 기존에 주류를 이루던 게임, 엔터테인먼트 분야 이외에, 의료, 교육, 관광 및 플랫폼/서비스모델 등 다양한 산업분야의 콘텐츠가 참가했다”면서 “가상현실(VR) 콘텐츠 분야 저변확대와 성장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였다”고 말했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