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계획

광명시흥TV 주거단지사업계획 동의안 통과

경기도의회 동의안 통과…25만3000㎡, 1632세대 공급

박남희 기자   |   등록일 : 2018-03-22 14:23:15

좋아요버튼2 싫어요버튼2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광명시흥 주거단지 위치도/자료=경기도]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를 구성하는 4개 단지 가운데 하나인 주거단지 조성안이 경기도의회 동의를 받으면서 관련 사업이 탄력을 받게 됐다.  

 

22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시공사에서 추진하게 될 광명주거단지 신규투자사업 추진 동의(안)이 이날 경기도의회 제326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광명시 가학동, 시흥시 논곡동과 무지내동 등 3개 동 일원 202만 1천㎡(61만평) 부지에 오는 2022년까지 1조7494억 원을 투입해 조성되는 사업으로 첨단R&D단지, 일반산업단지, 유통단지, 배후주거단지 등 4개 단지로 구성된다. 2200여개 기업이 입주해 약 9만6000명의 일자리를 창출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광명주거단지는 광명시 가학동 일원 25만3000㎡(7만6000평)부지에 총사업비 2829억 원을 투입해 단독주택과 공동주택 등 총 1632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사업승인권자는 경기도, 사업시행자는 경기도시공사다.

 

추진동의안이 도의회를 통과함에 따라 도는 올해 안으로 주거단지 구역 지정과 계획 승인을 완료하고 2023년 입주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를 구성하는 4개 단지 가운데 하나인 29만9000㎡ 규모 유통단지에 대한 사업승인 고시를 마무리하고 2022년까지 기존 영세 유통시설의 이전을 완료할 계획이며, 일반산업단지와 첨단R&D단지도 올 하반기 승인을 목표로 빠르게 추진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수도권 서남부를 대표하는 ‘융복합 첨단산업 핵심거점’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라며 “2023년까지 배후주거단지 입주가 시작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2 싫어요버튼2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