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공공디자인

꿈꾸는 청년 예술공간 ‘사각사각 플레이스’ 개장

18개 컨테이너, 야외무대·전시공간 구성, 14개 독립된 입주자 공간

박혜인 기자   |   등록일 : 2018-04-20 16:24:27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사각사각플레이스 조감도/자료=서울시]

잠실한강공원에 청년들의 예술공간 ‘사각사각 플레이스’가 문을 연다.

20일 서울시는 잠실한강공원에 새롭게 조성된 ‘사각사각 플레이스’의 개장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각사각 플레이스’는 청년예술가들의 작업공간으로, 18개 컨테이너와 야외무대, 캐노피 전시공간 등 예술 커뮤니티에 최적화된 공간으로 구성됐다. 이 중 14개의 독립된 공간은 청년예술가들이 입주하여 음악, 미술, 연극 등 다양한 분야의 창작·예술 활동을 펼친다.

지난 3월 청년예술가 공모를 통해 모두 14개의 예술단체가 선정돼 모두 38명의 청년예술가들이 입주한다.

이외에 시민들이 다양한 예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입주예술가들이 협업하여 문화상품 기획, 사각사각 미니 콘서트, 사각사각 갤러리 등 전문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또 시민들을 대상으로 하는 강좌와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성수기 주말에는 기존 작업 활동 이외에 살림장, 아트마켓을 추가로 운영한다. 매년 10월에는 활동결과를 발표하는 등의 ‘사각사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사각사각 플레이스’ 개장식에서는 청년예술가들을 중심으로 그들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공연과 전시로 구성됐다. 

행사에선 시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로 ‘가청주파’의 희곡낭독, ‘오디티’의 노래, ‘히즈아트’의 뮤지컬 갈라 공연, ‘두왑사운드’의 아카펠라 공연이 야외무대에서 펼쳐졌다. 이후 상주 스튜디오에서는 미술 등 기타 장르의 작가들이 작품 전시 및 안내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각사각 플레이스는 지하철 2호선 잠실새내역 6번 또는 7번 출구에서 도보로 접근이 가능하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