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인천 서구 오류동에 공동집배송센터 건립

1만 7,792㎡ 규모에 333억 원 투입…11월 착공

이상민 기자   |   등록일 : 2016-09-30 09:08:49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공동집배송센터가 들어설 예정지/자료=인천시]

 

인천 서구 오류동에 공동집배송센터가 건립된다. 인천시는 올해 초 대신정기화물자동차㈜가 제출한 인천 물류단지 내 공동집배송센터 조성사업이 11월 중 착공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인천 공동집배송센터는 인천시 서구 오류동 1548-1번지에 총 사업비 333억 원을 투입해 시설면적 1만 7,792㎡에 지상 3층 창고(1만 2,578㎡) 및 부대업무시설(5,214㎡) 6층 규모로 건설된다. 경인 아라뱃길 서측에 위치해 인천·경기지역의 물류거점을 형성하고, 동북아 신·물류거점으로 도약할 전망이다.

 

공동집배송센터는 물류시설의 공동화·집단화를 통해 운송체계의 효율화 및 물류비를 절감하고, 화물수송에 의한 환경오염 감소와 원활한 유통서비스를 구축해 물류유통에 특화된 시설로 조성된다. 물류시설인 집배송시설과 창고시설뿐만 아니라 근무자와 지역주민을 위한 업무시설과 근린생활시설까지 계획하고 있다.

 

이로 인한 경제적인 파급효과는 직·간접적 효과 약 1,073억 원, 고용유발 효과 약 1,480명이 발생하는 것으로 예측되며, 일자리 창출에 따른 지역주민의 소득수준도 향상될 뿐만 아니라 근린생활시설 내 사무실 및 기숙사 등의 조성을 통해 업무환경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능환 시 경제정책과장은 “공동집배송센터의 업무 특성상 야간·심야 시간대 하역 활동이 이뤄어져 범죄 등의 노출에 취약한 지역을 활성화 하고, 외곽지역의 범죄예방 효과를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인천·경기 지역의 새로운 물류거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