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메디시티 대구, 병원 공동세탁물 처리공장 건립 추진

경북 고령군 장기공단 내 8월 최신 시설 공장 건립

이상민 기자   |   등록일 : 2015-06-25 10:49:57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대구 시청사 전경/자료=대구시]

대구시는 지역 의료기관 세탁물의 타 지역 위탁처리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여러 가지 위생문제와 관리상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하여 경북 고령군 장기공단 내 건축면적 2,000㎡ 규모의 최신 시설의 세탁물처리 공장을 오는 8월까지 건립하고, 설비도입 및 시운전 과정을 거쳐 내년 1월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병원 세탁물 공장의 고질적 문제점으로 지적되어온 세탁물의 병원균 감염 및 위생상의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지역 5개 병원(경북대학교병원, 경북대칠곡병원, 계명대동산의료원, 영남대학교의료원, 대구의료원)이 공동으로 최신 시설의 병원 세탁물 전용 공장을 국내 최초로 경북 고령군 고령읍 장기공단에 건립하기로 하였다.

최근 메르스의 확산 및 전파가 주로 병원 내 감염으로 판명되고, 병원 측의 환자 세탁물의 비위생적인 관리가 환자의 안전을 위협하는 사례가 종종 발생하는 상황에서 환자복이나 침대시트 등 병원세탁물의 적절한 절차에 따른 위생적인 처리문제가 환자의 안전은 물론 병원균으로부터 지역사회의 안전을 지키는 중요한 요소임을 감안할 때 이번 병원 공동세탁물 처리공장 설립은 그 어느 때보다 의미가 있다.

병원 세탁물의 경우 대구지역의 병원들이 경기도나 부산·경남 등에 소재한 세탁업체에 위탁함에 따라 품질문제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곤란했으며, 원거리 수송에 따른 시간 및 비용문제 발생 등 고질적인 문제점이 되어 왔다. 이에 지역 의료기관들도 이러한 문제점을 인식하고 공장 설립을 위한 실무추진 T/F를 구성, 대상업체 선정에서부터 협상·계약 등 공장설립을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하여 왔다.

이번 지역병원들의 세탁물처리 공장의 신축을 통해 지역 의료기관들의 오랜 숙원사업을 해소할 수 있게 되었으며, 기존 병원 세탁물처리에 소요된 비용과 시간 절감, 세탁물의 신속하고 안정적인 공급을 통해 입원 환자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계기를 마련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이번에 건설될 세탁물 처리공장은 세탁물 처리에 필요한 최신 자동 장비를 미국·독일에서 직접 도입하고, 철저한 품질관리와 효율적인 경영 시스템 도입과 함께 수거차량과 납품차량을 구분 운영하여 세탁물의 2차 감염과 병원균 노출을 철저히 방지한다는 계획이다. 

대구시 홍석준 첨단의료산업국장은 “공동세탁물처리 공장 건립 사업을 통해 메르스의 지역 내 전파로 환자 안전관리에 허점이 노출되는 상황에서 이번 공동세탁물 공장 건립은 환자 안전은 물론 지역의 의료서비스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 할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향후 병원 간 협력을 통해 지역 의료기관의 경쟁력을 점차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