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대상 경과조치 개정 추진

다수 인원 밀집, 코로나19 집단 감염 및 지역사회 확산 우려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20-03-18 16:29:57

좋아요버튼1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부동산 시장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18일 국토교통부는 재개발·재건축조합 및 주택조합의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적용 관련 경과조치를 6개월에서 9개월로 3개월 연장한다고 밝혔다.

당초 2019년 10월28일까지 관리처분인가를 신청한 재개발·재건축 조합 및 사업계획 승인을 신청한 주택조합(리모델링 주택조합 제외) 중 올해 4월28일까지 입주자 모집 공고를 신청한 경우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하지 않도록 주택법 시행령에 경과조치를 뒀다.

그러나 일부 조합이 경과조치 기간 내 입주자 모집승인 신청하기 위해 관리처분계획 변경 등을 위한 총회를 개최할 경우 다수 인원 밀집으로 코로나19 집단 감염 및 지역 사회 확산 우려가 있다고 정부는 판단했다.

이에 조합의 총회 일정 연기가 가능토록 추가적인 시간을 부여하고자 불가피하게 경과조치를 3개월 연장키로 결정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경과조치 개정 추진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경과조치 연장을 위해 4월까지 주택법 시행령 개정을 완료할 계획이다.

정부는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경과조치 연장 이후에도 실수요자 중심의 안정적 주택시장 관리 기조를 일관되게 유지해 나갈 계획이다.

부동산시장 불법행위대응반을 중심으로 한 실거래 조사와 불법행위 집중단속을 통해 투기수요 차단 노력도 지속해 나갈 방침이다.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대상 #경과조치 #관리처분인가 #재개발 #재건축 #주택조합 #리모델링 #코로나19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1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