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공공디자인

‘마곡지구 호수공원’ 서남권 대표 명소거리로 조성

문화 및 집회시설, AR·VR, 카페, 판매시설 등 명소거리 조성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20-01-30 18:18:08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서울식물원 주변명소화 조감도/자료=서울시]

연간 약 370만 명이 방문하는 서울 마곡지구 서울식물원 서측 호수공원변이 복합공간으로 개발된다.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SH)공사는 마곡지구 서울식물원 서측 호수공원변 지원시설용지 약 550m, 2만6000㎡에 2025년까지 생활지원 기반과 서울의 서남권 대표 명소 거리를 조성하기 위해 민간사업자 공모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마곡도시개발사업지구는 지하철5호선, 9호선과 공항철도가 경유해 서울 도심과 20분(약 13km), 강남과 40분(24km) 거리에 위치해 인천국제공항과 김포공항, 수도권 광역교통망과 직결되어 있는 서남권 관문지역이다. 첨단산업, 주거, 자연, 문화가 어우러진 지속가능한 미래형 스마트시티로 조성 중이다.

이번에 우선 공모하는 특별계획구역은 전체 550m중 230m, 1만6000㎡이며, 전시장과 공연장,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및 어린이시설과 함께 특색 있는 상업시설 등이 어우러지는 명소거리로 조성될 예정이다.

조성되는 곳을 제외한 나머지 320m구간 9개 필지는 1단계 공모결과를 지켜본 후 특별계획구역과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계획할 예정이다.

민간사업자는 여가문화 중심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연 면적 약 4400㎡(약 1300평)의 문화 및 집회시설과 서울식물원 호수공원을 바라볼 수 있는 실내외 전망시설을 1개소 이상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호수공원변에 위치한 건물 1층은 가로활성화(카페, 판매시설 등) 용도 시설을 의무적으로 50%이상 설치해야 한다.

공모일정은 30일 공고를 시작으로 사업설명회(3월3일), 사업신청서 접수(5월8일)를 거쳐 5월 중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하고, 선정된 사업자는 사업협약 및 토지계약을 2020년 하반기 중 체결해 2024년까지 건축을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마곡지구 서울식물원 서측 명소화부지 민간사업자고 공모사업’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지역자산전략화를 실현할 수 있는 참신한 아이어디를 제시하는 민간 사업자를 공모를 통해 마곡지구 서울식물원 명소화를 실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마곡지구 #서울식물원 #호수공원 #특별계획구역 #복합공간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