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스마트시티 솔루션 온라인 거래 플랫폼

정보 미스매치 오류 ‘스마트시티 솔루션 마켓’으로 새 판로 확보

한정구 기자   |   등록일 : 2019-12-05 10:17:07

좋아요버튼2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스마트시티 솔루션 마켓 포스터/자료=국토부]

[도시미래=한정구 기자] 기업이 개발한 다양한 스마트시티 솔루션 소프트웨어·하드웨어를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스마트시티 솔루션 온라인 거래 플랫폼이 개설된다.

국토교통부는 기업이 우수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개발해도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호소하는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스마트시티 솔루션 마켓’을 시범 운영한다고 5일 밝혔다.

스마트시티는 도시를 플랫폼으로 첨단기술·제도·문화 콘텐츠 등이 융합된 신성장 산업으로 향후 10년간 가장 빠른 성장이 예상되는 시장으로 평가되고 있다. 그러나 국내 스마트시티 솔루션 산업은 마땅한 거래 시장이 없어 활성화에 한계가 있었다.

솔루션 최대 수요자인 지자체와 공기업도 정보 부족으로 솔루션 확보가 여의치 않아 자체 개발에 나서는 등 사업 지연이나 중복투자하는 사례도 많았다.

이에 업계에서는 솔루션 거래 중개와 함께 주요 수요자인 지자체, 공기업, 해외바이어 등과 제품 상담과 홍보 등 상시 소통할 수 있는 온라인 창구 마련의 필요성을 지속 제기해 왔다.

국토부는 스마트도시협회와 올해 초 온라인 장터 구축에 착수해 5일 시범 운영을 시작하고, 다양한 기업의 솔루션과 국가 연구개발(R&D) 및 대학의 연구 성과물 등을 모아 2020년 1월부터 정식 오픈 할 계획이다.

국토부에 따르면 온라인 장터에는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여성안심서비스, 치매어르신 케어, 사물인터넷(IoT) 기반 환경 모니터링, 미세먼지 저감 등 상용화된 솔루션 600여 점이 게시돼 있다.

또 솔루션 공급자와 수요자가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 지자체 스마트시티 추진현황, 정부 공모사업 등을 공유할 수 있는 온톨로지 방식으로 쉽게 검색할 수 있고 온라인 상담도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 장터에 기업의 솔루션 게재를 희망하는 기업은 솔루션 마켓 관리자로부터 기업ID를 부여받아 솔루션 정보를 등록하면 된다.

국토부는 2020년 7월 수출기업, 해외 구매자 등이 참여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를 영문화 하고, 해외 사이트와 연계망 구축도 추진할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국가 차원의 온라인 거래 플랫폼 구축을 통해 기업과 지자체 간의 신뢰성 있는 정보 소통의 장이 마련돼 국내 스마트시티 솔루션 시장이 크게 활성화 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스마트시티 #솔루션 #온라인거래 #플랫폼 #정보미스매치 #스마트시티솔루션마켓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2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