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시사터치

국내 운항중인 에어버스 생산 헬기 특별안전점검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 관련, 전체 39대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11-07 11:50:10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지난달 독도 인근에서 발생한 소방헬기 추락사고와 관련해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 소방청, 산림청, 해양경찰청과 서울, 대구, 경기, 경북 등 4개 시·도 합동으로 동일 제조사 헬기 전체에 대한 특별안전점검이 실시된다.

7일 행안부에 따르면 관계기관 및 민간전문가가 참여하는 합동 회의를 지난 6일 개최하고 이전 사고사례와 점검기준, 중점점검 사항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점검은 사고 직후인 지난 1일 문재인 대통령이 동종 헬기 안전성에 대한 전반적 점검을 지시한 데 따른 것으로, 점검 대상은 국내 운항 중인 에어버스사 제조 헬기 전체 39대로 공공부문 17대, 민간부문 22대다.

중점점검 내용은 운영·정비규정 준수 실태, 조종사 교육·피로관리 실태, 수리용 부품·자재관리 상태 및 비인가부품 사용여부 등이다.

[점검대상 헬기 현황/자료=행정안전부]

민간 부문에서 운용 중인 헬기는 국토부가 전수 점검을 실시하고, 공공 부문은 헬기 보유기관(소방청, 산림청, 해양경찰청, 서울시, 대구시, 경기도, 경상북도)이 특별안전점검을 추진한다.

합동안전점검 결과와 후속조치 필요사항은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안전정책조정위원회에 상정할 예정으로 향후 기관별 후속조치 진행상황을 주기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이번 합동점검을 통해 안전 위해 요인을 사전에 확인하고 필요한 조치를 조속히 강구함으로써 유사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