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 로드맵

자율주행·로봇 등 12개 분야 총 53개 신기술 도입 추진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10-07 11:19:08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세종·부산 서비스 로드맵기업설명회
기업·시민 의견수렴 본격 추진

4차산업 신기술을 도입해 국가적 전용시험장(테스트베드)으로 구축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의 신기술 도입계획안이 공개된다.

국토교통부는 국가시범도시 ‘서비스로드맵’ 설명회를 오는 17일 서울 엘타워에서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는 백지상태의 부지에 4차 산업혁명의 미래신기술을 구현해 세계적 수준의 스마트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1월 입지선정(2곳) 이후 7월 기본구상과 같은 해 12월 발전상을 제시한 시행계획을 순차적으로 수립했다.

이번에 공개하는 서비스로드맵은 시행계획상의 신기술별 도입 가능성·절차·운영방안 등을 구체화한 기술도입 및 운영 계획이다.

서비스로드맵 초안에는 자율주행 대중교통, 디지털트윈, 로봇 등 12개 분야 총 53개의 4차산업 신기술 도입방안이 검토됐다.

또 세종 ‘5-1 생활권’과 부산 ‘에코델타시티’의 지역적·산업적 특성 등을 감안해 중점 추진분야를 차별화 하는 등 도시 간 경쟁을 통해 기술별 특화를 유도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관련기사=미래형 주거·교통·문화 갖춘 ‘스마트 도시’③ 스마트 시티 국가 시범도시 세종·부산>

국토부는 기업과 시민의견을 반영해 연말까지 서비스로드맵 수립을 완료하고 국가시범도시 조성계획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분야별 계획 수립에 참여한 한국교통연구원, 한국정보화 진흥원 등 전문기관들이 참여해 사업계획을 설명하며, 기업별 문의사항 설명과 건의사항 수렴을 위해 분야별 상담창구도 현장에서 개설해 운영한다.

국가시범도시 서비스로드맵 기업설명회는 공개로 진행되며, 사전신청을 한 기업은 누구나 참석가능하다. 자료 열람 및 추가 문의·건의사항 등은 누리집을 활용할 수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스마트도시의 건설과 향후 운영을 위해서는 도시를 이용할 기업과 시민의 의견 반영 및 참여가 필수적”이라며 “연말까지 설명회, 토크콘서트, 리빙랩 등 다양한 접근과 홍보를 통해 국민들과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