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산업단지 중소기업 근무 청년 교통비 지원 확대

군복무기간 포함 지원연령 연장

김길태 기자   |   등록일 : 2019-07-08 14:37:22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산업단지 소재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청년들의 교통비 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8일 국민권익위원회는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교통비 지원 사업’ 대상 연령 기준(만 15~34세)에 군복무기간을 반영하고, 지원 대상에 포함하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산업통상자원부에 권고했다.

청년교통비 지원 사업은 교통여건이 열악한 중소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근로자를 대상으로 월 5만 원 한도로 버스·지하철·택시·주유 용도로 사용하도록 교통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그러나 청년내일채움공제 등 기존 지원제도들은 청년 대상 병역을 이행한 경우 복무기간 만큼 연장 지원하고 있지만 청년교통비 지원 사업에는 적용되지 않고 있다. 또 지원 대상을 산업단지 입주기업에 직접 고용된 근로자로 한정하고 단지 내 파견된 근로자, 하수급인이 고용한 근로자는 제외됐다. 

이에 권익위는 청년교통비 지원연령에 군복무기간을 반영하고, 지원 대상에 파견근로자 등을 포함하는 방안을 검토해 금년 12월까지 개선할 것을 권고했다.
 
권익위 관계자는 “이번 제도개선으로 병역의무를 이행한 청년의 청년교통비 지원연령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gt0404@urban114.com
<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본 기사의 저작권은 <도시미래>에 있습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