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SH공사, 분양가 공개항목 61개 확대 시행

투명경영 및 시민의 알 권리 보장 차원

정범선 기자   |   등록일 : 2018-11-14 10:10:37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정범선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앞으로 분양하는 공동주택 분양가격을 현 12개 항목에서 61개 항목으로 확대 공시한다.

14일 SH공사는 지난달 22일 박원순 서울시장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서울시 국정감사에서 “SH공사 분양 아파트 원가를 공개 하겠다”고 약속한 것에 따른 조치로 분양가격 세부내역을 현재보다 5배 확대해 공개한다고 밝혔다.

SH공사는 2007년부터 주택법에 따라 아파트 분양가격을 택지비 3개 항목, 공사비 5개 항목(토목, 건축, 기계설비 등 분야별), 간접비 3개 항목(설계비, 감리비, 부대비 등), 그 밖의 건축비에 가산되는 비용 1개 항목 등 총 12개 항목을 공개했다.

SH공사 측은 “시민들의 알권리를 더욱 보장하는 차원에서 현 12개 항목으로 공시하던 분양가격을 각 공정별로 공사항목을 61개 항목으로 5배 이상 세분해 내놓기로 했다”고 전했다.

확대 공시되는 61개 항목은 토목분야는 토공사, 옹벽공사, 석축공사, 공동구공사, 조경공사 등 공사 종류별로 13개 공사비가 공개된다.

건축공사비는 기초공사, 철골공사, 미장공사, 목공사, 창호공사, 도장공사 등 23개 상세 공사항목별로 공개된다. 기계공사비는 급수설비공사, 자동제어설비공사, 난방설비공사, 승강기계공사 등 9개 공사별로 공사가격을 공개한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