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국민 10명 중 7명, 아파트 단지 내 보행 ‘위험’

교통안전제도 국민의견 수렴, 관계기관 전담조직 구성 개선방안 마련

최동혁 기자   |   등록일 : 2018-05-31 17:45:16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아파트 단지 내 보행안전 수준을 평가/자료=국토교통부]

[도시미래=최동혁 기자] 국민 10명 중 7명은 아파트 단지 내 보행이 위험하다고 생각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31일 국토교통부와 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 3월 2주간 국민 690여명을 대상으로 아파트 단지 내 교통안전 관련 국민의견을 수렴한 결과 아파트 단지 내 보행안전이 위험하다는 답이 69%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어 보통이라는 응답은 23%, 안전하다는 답은 7%를 조금 넘겼다.

단지 내 도로가 위험하다고 생각한 이유로는 차량의 과속 주행 때문이라는 답이 58.7%로 가장 많았고, 과속방지턱 등 교통안전시설이 부족해서(28.1%)라는 답변도 있었다.

또 대부분의 아파트단지 내 도로가 현행법상 도로로 규정되지 않지만 앞으로 제도보완을 통해 포함해야 하는지 묻는 질문에는 ‘매우 찬성’(57.5%)과 ‘일부 찬성’(31.3%) 의견이 다수를 차지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관계기관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아파트 단지, 상업시설 주차장 등 ‘공공도로 외 구역’에 대한 교통안전 제도 개선방안을 마련 중이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연관기사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