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안성중기산단에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 조성

연면적 2,000㎡ 규모의 기계클러스터 창조혁신센터 건립

이상민 기자   |   등록일 : 2016-09-01 08:45:33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 산업단지 위치도/자료=경기도]

 

현재 조성사업을 추진 중인 안성중소기업산업단지 내에 오는 2020년까지 16만 5,000㎡ 규모의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가 들어선다. 이를 위해 경기도, ­한국기계조합, ­중소기업중앙회, ­경기도시공사, ­안성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기도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 조성 업무협약을 31일 체결했다. 


안성중소기업산업단지는 오는 2020년 준공을 목표로 안성시 서운면 양촌리 산13-7번지 일원 170만 2,000㎡ 부지에 조성되는 중소기업 전용 산단으로, 현재 안성시가 약 5,000억 원을 투입해 조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국기계공업협동조합은 이곳 산단 내에 16만 5,000㎡ 규모의 부지를 분양받아 조합 본사를 이전함은 물론, 서울기계조합과 경인기계조합이 통합된 ‘수도권기계조합’도 옮기게 된다. 이와 함께, 한국기계공업협동조합 소속 회원사 30여개 업체도 이곳으로 이전을 추진, 도내 기계산업의 집적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또, 연면적 2,000㎡ 규모의 ‘기계클러스터 창조혁신센터’를 건립해 공공시험 및 연구시설 운영, 창업 인큐베이팅을 위한 공간 및 시스템, 입주기업의 커뮤니티센터 기능 및 근로자 복지, 도제교육을 통한 전문인력 수급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경기도에서는 산업단지 인·허가 등 행정절차를 신속 지원하고, 중소기업중앙회에서는 한국기계협동조합의 클러스터 조성과 기업 유치를 돕기로 했다. 경기도시공사에서는 안성중소기업 산업단지를 주도적으로 조성, 필요한 부지를 적기에 공급하고, 안성시에서는 사업 추진을 위한 각종 행·재정적 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도는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 조성이 완료되면 개별 중소기업 차원에서 진행하기 힘든 각종 연구개발사업과 인력자원 육성을 공동으로 수행할 수 있게 됨은 물론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양복완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기계산업은 기술인력 의존도가 높은 대표적인 양질의 일자리 창출 산업으로,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저렴한 지가 등 잠재력이 있는 안성을 기계산업의 거점도시로 집중 육성해 나가겠다”며, “기계산업 혁신클러스터 조성을 위해 인·허가 등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연관기사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

우측 매물마당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