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서울시, 노후 경로당‧어린이집 그린리모델링에 1,196억 투입

에너지 성능 개선 등

박승규 기자   |   등록일 : 2021-09-09 10:28:59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서울시가 노후 경로당‧어린이집의 에너지효율 높이는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1,196억을 투입한다. <출처 : 서울시> 

 

서울시가 노후 경로당과 국공립 어린이집의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그린리모델링을 추진한다. 2025년까지 5년 간 총 1,196억 원을 투입해 517개소의 에너지 성능을 대대적으로 개선한다.

 

그린 리모델링은 고성능 단열창호를 보강하고 고효율 보일러 및 친환경 환기시스템 등을 설치해 건물의 에너지 효율을 개선하는 것이다서울지역 온실가스 배출의 68.8%로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는 건물 부문의 감축효과를 극대화하는 동시에, 기후변화 취약계층인 어르신과 영유아가 이용하는 공공건물의 실내환경을 보다 쾌적하게 바꾼다는 목표다

 

시는 작년부터 단계적으로 공사를 시작해 현재 경로당 3개소와 어린이집 51개소의 그린리모델링을 완료했다. 이중 노원구 편백경로당은 에너지 자립률 100%의 제로에너지빌딩으로 탈바꿈했다. 편백경로당 등 3개 경로당은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연간 약 1,445만 원의 전기요금 절감(연간 약 132,736kWh 절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에너지 자립률이란 건물의 에너지 소비량 대비 에너지 생산량으로, 에너지 자립률 100%는 에너지를 자급자족하는 건물이라는 뜻이다

 

시는 연말까지 추가로 경로당 12개소, 어린이집 75개소의 그린리모델링을 완료할 계획이다. 동시에, 내년 9월 준공을 목표로 현재 경로당 9개소의 설계도 추진 중이다. 경로당은 노후 설비를 교체하고 친환경 설계기법을 적용해 시설환경을 개선하는 경로당 제로에너지 전환사업을 통해 건물의 에너지 자립률을 확보하고 있다

 

제로에너지빌딩(ZEB)은 단열·기밀 성능을 강화해 에너지부하를 최소화하고(패시브), 고효율 기기 적용(엑티브), 신재생에너지 생산으로 에너지소요량을 최소화한 건물이다. 공사를 완료한 3개 경로당은 노원구 편백경로당 영등포구 신우경로당 영등포구 남부경로당으로, 3곳 모두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1++ 등급 이상을 획득했다. 특히, 편백경로당은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1+++, 에너지 자립률 100%를 확보했다.

 

어린이집의 경우 준공 후 15년 이상 경과돼 환기성능이 열악한 노후 국공립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폭염한파, 미세먼지 같은 외부환경에 취약한 영유아가 이용하는 어린이집의 에너지 성능을 높이고 실내환경을 개선하는 내용이다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노후 공공건축물에 고성능 단열창호고효율 보일러, 친환경 환기시스템 등을 설치해 에너지성능을 30%이상 높이고 실내 공기질 또한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 8월 그린리모델링을 완료한 도봉구 도선어린이집이 대표적이다. 준공 31년이 경과한 노후 건물로, 겨울이면 결로가 발생하고 냉난방기 고장도 잦아 에너지 사용량이 많고 실내 환경도 열악했다

 

현재는 노후했던 외벽 단열을 보강하고 창호를 교체하는 한편, 고효율 냉난방시스템과 친환경 보일러를 설치해 실내가 한결 쾌적해졌다. 영유아가 이용하는 시설인 만큼 친환경 자재가 사용됐다. 서울시는 도봉구 도선어린이집을 비롯해 에너지 성능개선 효과가 높을 것으로 기대되는 어린이집 3개소(쌍문1동어린이집, 도선어린이집, 청구어린이집)를 국토교통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시그니처 사업대상으로 선정해 모범사례로 홍보하고 있다. 시는 노후 어린이집의 그린리모델링을 지속 추진하는 동시에, 국토부가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의 효과평가를 위해 구축운영 중인 그린리모델링 지역거점 플랫폼을 통해 에너지 성능 개선을 검증할 계획이다.

 

유연식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서는 서울시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68.8%를 차지하는 건물의 에너지 소비량을 절감시키는 그린리모델링 사업이 매우 중요하다라며 공공분야 건물의 그린리모델링 사업을 적극 추진함으로써 민간 영역으로 확산을 촉진하는 동시에, 기후변화 취약계층이 쾌적하고 건강한 주거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