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공간정보 댐 구축 추진

국토부, 4개 기관과 공간정보 활용 협약

김창수 기자   |   등록일 : 2021-06-08 17:56:18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국가공간정보 시스템 양방향 연계 개념 <출처 : 국토부> 

 

정부가 다양한 분야에서 공간정보를 기반으로 한 신산업 활성화와 디지털트윈 기술 확산에 나섰다.

 

국토교통부는 농림축산식품부, 문화재청,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과 함께 각 기관이 보유한 공간정보를 공동 활용하기 위한 ‘2021 국가공간정보 공동 활용 협약식을 지난 7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국토부 백승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을 비롯해 농림축산식품부, 문화재청, 한국전자통신연구원, 한국건설기술연구원 등 5개 기관의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기관마다 보유하고 있는 공간 정보 데이터를 융복합 활용하기 위한 정책의 일환으로, 공간정보를 정교하게 구축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공간정보 댐을 구축하고,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서비스의 개발과 미래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협약으로 농식품정보(팜맵), 교량터널제원, 문화재정보, 3D 도시모델 등의 공간정보가 공동으로 활용됨으로써 농업컨설팅, 침수지역의 3D 분석, 교량안전관리 등 신산업을 활성화하고 도시 안전관리에 효율적으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백승근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은 한국판 뉴딜 정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공간정보는 디지털 트윈 생태계 실현을 앞당기는 핵심 자원이라면서 공간정보의 융복합을 활성화할 수 있도록 참여기관 간 긴밀한 협업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