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주간특집

모두를 위한 디자인 ④

야간경관 디자인

공형석 기자   |   등록일 : 2021-01-29 16:01:28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야간경관조명은 빛으로 환경을 재구축하는 것이다. 여기에는 경관을 밝고, 아름답게, 알기 쉽게 조명 환경으로 적절한 에너지, 불필요한 글레어 규제 등과 같은 조명 공학적 기준, 즉 학문적인 조명기준의 조명기술을 기반으로 창조적인 예술적, 디자인적 발상, 미적 감성 등이 조화를 이뤄야 한다. 

경관조명은 명시성을 고려한 기능적인 측면과 경관연출을 고려한 미적 측면으로 구성된다. 전자는 밝음의 부족, 눈부심 등이 고려되며, 안전, 방재라는 측면으로부터 밝음, 효율을 중심으로 빛의 기능성과 효율성, 경제성, 관리 및 내구성 등에 의해 평가된다. 후자는 어둠 속의 밝은 빛과 만남, 그 환경의 분위기, 감성, 문화적 미적 차원에서 고려해 평가된다. 

우리가 보편적으로 사용하는 야간경관, 즉 야경의 사전적 의미는 밤의 경치 혹은 밤의 전경을 말한다. 현대도시에서 가로등과 간판, 차량의 불빛 등 전기로 발생하는 빛이 다양해지면서 이를 잘 활용할 수 있는 디자인이 필요하다. 

경관조명은 우선 도시를 밝고 아름답게 만든다. 그것은 도시를 밝고 아름답게 보이고 빛으로 풍경을 장식하며 연출하는 조명이어야 한다. 두 번째로 야간의 빛은 지역별 아이덴티티를 중심으로 그 지역의 얼굴이라 할 수 있다. 이에 따라 대상 지역의 표정과 풍토, 문화를 배경으로 장소의 특징, 이미지를 빛으로 연출함이 중요하다. 

야간경관은 다섯 가지 특성을 가진다. 첫째, 도시의 아이덴티티를 형성한다. 도시 야경은 일반적으로 건물, 도로, 공항 등의 조명과 자동차, 옥상 광고탑 등의 파노라마 경관으로 전개하는 요소의 집합체다. 이 같은 요소로 관광명소가 될 수 있다. 
두 번째는 야경 스카이라인의 형성이다. 건축물의 창으로부터 나오는 빛은 수직 방향의 고저 리듬이 중요하며, 스카이라인 배경과의 조화 또는 대비, 중첩돼 보이는 산 그림자처럼 배경의 빛과 겹치면 더욱 효과적인 연출을 만들 수 있다. 

세 번째 특징적 요소의 부각이다. 특징적 요소를 부각해야 하는 거점경관은 상향 조명의 지구 주변 라이트업 효과를 높이기 위해 조도를 낮춰야 한다. 친숙한 건축물과 구조물, 나아가 수면, 녹지 등 자연요소는 조명 밝기, 색채를 주변과 대비시킨다. 특히 조명체가 근접한 경우, 상호조화를 고려하고, 조명기구의 소재나 색, 텍스츄어를 살린다. 보도조명에 기여하며 야간에 주요동선을 배려해 조명기구를 배치하고 보행자를 유도한다. 

네 번째 도시를 대표하는 랜드마크이다. 도시의 이미지 향상과 도시구조를 부각하는 골격인 도로, 철도 등 도시 스케일에 해당하는 시설과 하천 등 자연적 요소는 도시 골격을 형성한다. 이 같은 시설은 주변보다 드러나도록 빛을 부여해야 한다. 

다섯째 도시의 어메니티(생활 편의시설) 추구다. 빛의 주제에 의한 지구별 특징은 광원의 교체로 계절감을 연출할 수 있으며 주요간선도로 및 특화가로, 지역지구의 대표적 건축물, 주요 광장 주변의 건축물은 내부 깊이에 대응하도록 빛의 변화를 구사한다.
이를 활용한 해외사례는 프랑스 리옹시의 야경계획이다. 리옹시는 오랜 무역도시로 문화적, 건축학적으로 많은 유산을 물려받은 도시이다. 론느강과 사오느강이 합류되는 지점에 있으며 로마시대에 형성된 옛 시가지와 19세기에 형성된 도심, 그리고 현대적, 산업지역 등 크게 세 가지로 나뉘었다. 이러한 도시의 고유문화유산을 조명을 통해 강조함으로써 아름다움을 드러내고, 기존 기능성 위주의 조명 위에 공간 특색을 살린 디자인을 더해 시민 삶의 질을 높일 뿐만 아니라 시민과 시와의 긴밀한 유대감을 높였다. 

리옹의 야간경관1 <출처:프리픽

 

리옹시의 라이팅 마스터플랜은 여섯 가지 경관요소를 강조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1. 자연경관적 특성이 강한 지역 강조

2. 도시적이고 현대적 특성이 강한 산업지역 강조

3. 하천경관 특성이 강한 지역 강조

4. 주요 도로망 강조

5. 시각적 랜드마크 및 도시 관문 강조

6. 지역별 역사 및 문화유산 강조

 

리옹시의 야간경관계획은 도시전체의 조화로운 경관을 추구하는 한편, 기본적인 틀 안에 다양한 조명시스템을 전제한다. 도시의 랜드마크등을 강조하고, 전체적인 계획에서 각 상황에 맞게 다시 조정되고 있다.


리옹의 야간경관2 <출처:프리픽

이처럼 야간경관계획은 시민의 생활환경을 충족하기 위한 기능적인 측면뿐만 아니라 야간 시의 이미지를 부각하고, 정체성과 아이덴티티를 담아 입체적이고 효율적으로 도시경관 창출에 기여한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