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부동산&건설

오피스·상가, 임대주택 전환 쉬워진다

김창수 기자   |   등록일 : 2020-09-10 10:23:26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출처: Pixabay>

 

오피스나 상가를 임대주택으로 용도변경하기가 쉬워진다.

 

국토부는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 방안의 후속조치로 민간사업자가 오피스·상가를 임대주택으로 용도변경 시 주택건설 관련 규제를 완화하는 내용의 주택건설기준 등에 관한 규정일부 개정령안을 입법예고한다고 밝혔다.

 

지난 5.6대책 후속조치로 7월에 입법예고한 개정안은 오피스·상가·숙박시설 등을 장기공공임대주택으로 전환하는 경우에만 주택건설기준 적용 특례 및 주차장 증설을 면제했으나,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 방안에서 용도변경 시, 규제 완화 대상을 민간사업자의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까지 확대함에 따라 장기공공임대주택과 동일하게 주택건설기준 적용을 완화하고 주차장 증설을 면제한다

 

다만, 주차장 증설 면제 시에는 주차문제 발생을 방지하기 위해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의 임차인 자격을 차량 미소유자로 제한한다.

 

김경헌 국토부 주택건설공급과장은 이번 제도개선을 통해 도심 내 오피스·상가 등을 활용해 공공성 있는 임대주택을 공급하고, 부수적으로 오피스 등의 공실해소에도 기여해 도심의 활력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도고 밝혔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