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틀^^

HOME > NEWS > 도시인프라

가로 쓰레기통 QR코드로 스마트관리…마포구 243곳 시범설치

서울시, 시민이 참여하는 가로쓰레기통 관리로 쾌적한 도시 청결 효과 기대

박승규 기자   |   등록일 : 2021-09-24 11:28:39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서울시가 가로쓰레기통의 체계적 관리를 위해 QR코드를 적용한다. <출처 : 서울시>

 

서울시는 가로쓰레기통의 체계적 관리를 위해 QR코드를 통한 가로쓰레기통 관리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7월부터 마포구 가로쓰레기통 243곳에 시범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현재 서울관내 가로쓰레기통은 약 5,000여대 설치되어 있으며 각 자치구별로 담당 인력이 가로쓰레기통 파손 및 적재 용량 포화 여부 등을 매일 확인하고 관리하고 있으나 시민의 가로쓰레기통에 대한 불만사항을 직접적으로 반영하기는 힘든 상황이었다.

 

이에 가로쓰레기통을 QR코드로 관리하여 시민 누구나 유지·관리가 미흡한 가로쓰레기통에 대해 보수 요청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QR코드가 부착된 마포구 관내 가로쓰레기통은 서울시에서 운영하는 IoT 스마트 클린도로 관리시스템과 연계해 실시간 관리된다. 시민 누구나 QR코드 접속을 통해, 쓰레기 적재량이 초과한 가로쓰레기통을 비워줄 것과 훼손된 가로쓰레기통 보수 등을 요청할 수 있다.

 

현재 가로쓰레기통은 주기적으로 관리되고 있으나 관리시간 외에 발생하는 가로쓰레기통 주변 지역 쓰레기 무단투기 및 가로쓰레기통 파손 등에 대해 적시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평가된다.

 

한편 마포구에서 시범적으로 시행된 가로쓰레기통 QR코드 관리는 올해까지 시행 효과를 평가한 후 서울 관내 타 자치구로의 확대할 예정이다.

좋아요버튼0 싫어요버튼0

이 기사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이 기사를 프린트하기 목록으로 돌아가기

도시미래종합기술공사 배너광고 이미지